AD
  • 박하선 류수영 / 사진=류수영 인스타그램
류수영이 아내 박하선과 함께 라디오에 출연한 소감을 밝혔다.

12일 방송된 SBS 파워FM '박하선의 씨네타운'(이하 '씨네타운')에는 배우 류수영이 출연했다.

이날 류수영과 마주앉은 박하선은 "민망하다"며 웃음을 터트렸다. 류수영 역시 "저희 부부가 라디오에 함께 나온 건 처음이다"라며 즐거워했다.

특히 류수영은 '직장에서 공개 데이트하는 기분일 것 같다'는 한 청취자의 말에 "기쁨과 긴장의 연속이다. 긴장해야 하는지 기뻐해야 하는지 모르겠다"고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안겼다.

류수영 박하선 부부는 지난 2017년 결혼해 슬하에 딸 하나를 두고 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1/12 11:46:19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