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KBS
'2020 KBS 가요대축제' 레드카펫에 별들이 떴다.

18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 KBS홀에서 '2020 KBS 가요대축제'가 개최됐다. 이날 본 무대에 앞서 진행된 레드카펫 행사에는 국내 가요계를 대표하는 수많은 아티스트들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특히 걸그룹 멤버들의 각양각색 매력이 돋보였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모두 마스크를 착용한 모습이었지만, 발랄한 미니 드레스부터 과감한 노출까지 선보이며 한파 속에서도 빛나는 미모를 뽐냈다.

한편 ‘2020 KBS 가요대축제’의 올해 주제는 코로나19로 인해 모든 것이 뒤바뀐 세상에서 K-POP 가수들과 팬들이 만날 수 없는 현 상황을 ‘음악’으로 연결하겠다는 의미를 담아 ‘Connect’로 결정됐다. 그룹 방탄소년단을 비롯해 트와이스, 세븐틴, NCT, 박진영, 선미, 태민, 폴킴, 김연자, 설운도, 제시, 잭슨 등이 무대를 꾸몄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12/19 00:28:01   수정시간 : 2020/12/19 00:36:52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