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트와이스 나연이 순백의 어깨 라인을 드러낸 채 세젤예 요정미를 과시했다.

나연은 18일 오후 공식 인스타그램을 통해 "CRY FOR ME"라는 글과 함께 사진 두 장을 게재했다.

나연은 해당 사진에서 가슴 라인이 도드라진 슬리브리스 드레스를 입고 검은 망사로 얼굴의 절반을 가린채 섹시한 표정과 도발적 자태를 뽐내고 있다.

이번에 공개된 사진은 신곡 'CRY FOR ME' 재킷 비하인드 컷으로 한 장은 흑백, 한 장은 컬러 이미지다.

특별한 노출 없이도 표정과 몸짓 하나로 성숙한 여인의 섹시미를 느낄 수 있는 나연의 화보에 네티즌들은 "화면을 뚫고 나오는 미모" "세젤예 미인의 표본"이라며 뜨거운 반응을 보내고 있다.

나연은 이날 오전 공개한 공식 화보에서도 상반신 뒤태를 고스란히 느러내 관심을 모았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12/18 19:11:01   수정시간 : 2020/12/18 19:11:02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