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유재석이 선물받은 금팔찌가 유명 브랜드가 아님을 밝혔다.

21일 방송된 MBC ‘놀면 뭐하니?’에서는 환불 원정대 이후 다시 모인 유재석, 김종민, 정재형이 고마운 사람들을 위한 김장 나눔에 나섰다.

이날 방송에서 함께 간식을 먹던 유재석은 "금이 젤 많은 거 먹는다"며 김종민을 타박했고, 김종민은 "형만 금을 받았다"라며 슬쩍 부러움을 표했다.

앞서 환불원정대 멤버들은 지미유(유재석)에게 감사한 마음을 담아 금팔찌를 선물했다. 이에 누리꾼들은 유명 메이커 이름은 언급하며 "천만 원이 넘는 금팔찌다"라고 추측해 온라인상에서 화제를 모은 바 있다.

이에 유재석은 "그거 아니다. 상자 모양이 비슷한데 그거 아니다. 나도 아닌줄 알았는데 기사가 나서 다시 확인해 봤다"라며 유명 메이커가 아님을 밝혔다.

이어 "그러면 효리나 정화 누나가 '재석아 그거 아니야'라고 연락을 하면 될텐데 문자도 한 통 없더라"라고 해명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11/21 19:16:33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