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그룹 러블리즈의 멤버 미주의 감성 화보가 공개됐다.

미주는 최근 진행된 남성 패션·라이프 스타일 매거진 에스콰이어 12월호 화보 촬영에서 조금 더 성숙해진 매력을 마음껏 뽐냈다.

미주는 화보 촬영과 함께 진행된 인터뷰에서 "아직 보여드리지 않은 모습이 너무 많다"며 "한꺼번에 너무 많은 걸 보여드리면 매력이 떨어질 수 있으니 천천히, 조금씩 보여드릴 예정"이라고 말했다.

'예능돌'로 불리며 방송에서도 활발하게 활동 중인 미주는 "예능에서는 절제 없이 저를 놓지만, 무대에서는 진지하게 콘셉트와 이미지에 맞는 춤을 보여드릴 것"이라고 털어놨다.

미주는 최근 들어 매일에 감사하고 작은 것에서도 행복을 찾기 시작했다며 "이 순간이 지나가면 다 과거가 되는데, 불안하거나 불행한 기억보다 행복한 기억들이 많은 게 좋지 않겠냐"고 말했다.

또 인스타그램 등 사회관계망 서비스(SNS)를 하지 않는 이유에 대해 미주는 "새벽 감성에 눈물 셀카를 올릴까봐 그렇다"고 답해 좌중을 폭소를 자아냈다.

한편, 미주의 더 많은 화보와 인터뷰는 ‘에스콰이어’ 12월 호에서 만나볼 수 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11/21 16:35:07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