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방탄소년단 뷔 /사진=이혜영 기자 lhy@hankooki.com
[스포츠한국 모신정 기자]

방탄소년단의 뷔가 번 아웃을 여러 차례 경험한 사연을 공개했다.

방탄소년단(RM, 진, 슈가, 제이홉, 지민, 뷔, 정국) 뷔는 20일 오전 서울 중구 동대문디자인플라자 알림 A관에서 새 앨범 '비'(BE, 디럭스 에디션) 발매 글로벌 기자간담회에서 빌보드 '핫 100' 1위 등 큰 성과를 겪고 난 후 번 아웃에 빠진 적은 없냐는 한 취재진의 질문에 솔직한 심경을 밝혔다.

뷔는 "번아웃에 대해 굉장히 많이 겪은 사람이다. 번 아웃이 뭔지 잘 안다. 많이 느꼈다. 예전에는 번 아웃을 감정 그대로 느꼈다. 심리적으로 많이 힘들었다"고 말했다.

이어 "요즘 번 아웃 느낄 때는 '내가 많이 성장했구나' 생각한다. 번 아웃을 곡으로 쓴 게 있다. 번 아웃이 왔을 때 옛날에는 힘들기만 했는데 지금의 저는 번 아웃이 오면 그 감정을 곡으로 써서 성취감도 느낀다. 곡이 좋으면 완성했을 ㄸㅒ 성취감도 있어서 그런 걸로 번아웃을 이겨낸다"고 말했다.

  • 방탄소년단 뷔 /사진=이혜영 기자 lhy@hankooki.com
뷔는 이어 "곡을 요즘 필 받을 때 써볼려고 하고 있는데 곡을 여러 차례 완성한 멤버들처럼 할 수는 없지만 가사나 멜로디로 제 감정을 풀이해보려고 하다 보니 제 감정도 괜찮아 지더라"라며 최근 창작욕에 불타고 있다는 사실을 에둘러 표현했다.

뷔는 이날 기자 간담회에서 곧 믹스 테잎을 발매할 예정이라는 사실도 공개했다.

방탄소년단은 20일 오후 2시 새 앨범 '비(디럭스 에디션)'(BE (Deluxe Edition))'을 발매한다. 새 앨범에는 코로나19 팬데믹으로 인해 모두가 무력감을 느끼는 지금, 방탄소년단은 불안하고 두려운 기분과 함께 '그럼에도 이겨내야 한다'는 복잡한 감정을 꾸미지 않고 있는 그대로 담았다. 타이틀곡 '라이프 고우즈 온'(Life goes on)을 비롯해 '내 방을 여행하는 법', '블루 & 그레이'(Blue & Grey), '스킷'(Skit), '잠시', '병', '스테이'(Stay)'다이너마이트(Dynamite)'가 담겼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11/20 12:44:18   수정시간 : 2020/11/26 14:18:45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