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윤현숙 인스타그램
배우 윤현숙이 근황을 공개했다.

윤현숙은 1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비가 온다"는 글과 함께 두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에는 동그란 안경을 착용한 채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는 윤현숙의 모습이 담겼다. 50세라는 나이가 믿겨지지 않는 귀여운 미모가 감탄을 자아낸다.

한편 1992년 그룹 잼으로 데뷔한 윤현숙은 현재 미국에서 사업가로 활동 중이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11/20 09:56:58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