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현아가 팔색조 매력을 자아냈다.

현아는 16일 캘빈클라인 언더웨어(Calvin Klein Underwear)와 함께 진행한 화보 사진을 공개했다.

캘빈클라인언더웨어(Calvin Klein Underwear)는 최초의 한국인 대표 셀러브리티 커플, 현아와 던이 모델로 참여한 2020 FW 시즌 아시아 캠페인을 공개한다.

유명 사진작가 홍장현이 촬영한 이번 캠페인 속 현아는 침대와 소파에서 휴식을 취하는 듯 편안하면서도 자연스러운 모습을 연출했다.

현아는 모던한 스타일의 언더웨어부터 스포티한 스타일까지 과감하게 소화하며 관능적이고 도발적인 매력을 마음껏 살렸다. 기존의 발랄한 이미지와 동시에 섹시한 분위기를 선보이는가 하면, 그녀만의 매력적인 페이스와 매끈한 볼륨 몸매로 명품 언더웨어 스타일을 완성했다.

한편, 캘빈클라인 언더웨어 캠페인은 16일 소셜 미디어를 통해 공개될 예정이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9/17 10:27:26   수정시간 : 2020/09/17 10:35:04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