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tvN '서울촌놈'
가수 유노윤호와 홍진영이 '서울촌놈'에서 광주 오리탕 맛집을 소개했다.

2일 방송된 tvN '서울촌놈'에서는 광주가 고향인 김병현, 유노윤호, 홍진영 등이 차태현, 이승기와 함께 추억의 맛집과 장소를 여행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유노윤호는 중학생 때 같은 댄스팀에서 활동한 친구들과 함께 광주 북구에 위치한 오리탕 맛집으로 향했다.

홍진영은 오리탕집으로 향하는 차 안에서 '서울촌놈' 차태현과 이승기에게 "속을 달래주고 채워줄 보양식이다. 고소하고 얼큰하면서 속을 채워준다"고 오리탕을 소개했다.

오리탕 맛집 테이블에는 들깻가루가 따로 놓여져 있었다. 홍진영은 초장과 들깻가루를 1:1 비율로 섞어 소스를 만들고, 미나리를 오리탕에 가득 올린 뒤 숨이 죽으면 소스에 찍어 먹으라고 설명했다.

또 오리탕을 거의 다 먹었을 때 접시에 국물을 3분의 1 넣고 밥을 말아 묵은지를 올려 먹으라고 추천했다.

오리탕을 맛본 이승기는 "서울에서 못 먹어본 맛"이라며 맛있다고 호평했다.

유노윤호는 "빨리 저희가 원기회복을 해야 다음 스케쥴로 간다"며 열정에 불탄 모습을 보였다. 이에 차태현은 "윤호야, 너 집에 가"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8/02 23:47:29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