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남북문제를 바라보는 새로운 시각을 담아낸 흡입력 있는 스토리와 배우들의 열연, 실감 나는 잠수함 액션으로 뜨거운 호평을 받고 있는 '강철비2: 정상회담'이 오는 2일 개봉 첫 주 서울 무대인사를 확정했다.

영화 '강철비2: 정상회담'은 남북미 정상회담 중에 북의 쿠데타로 세 정상이 북의 핵잠수함에 납치된 후 벌어지는 전쟁 직전의 위기 상황을 그리는 이야기를 그렸다.

정우성, 곽도원, 유연석, 신정근 등 믿고 보는 배우들의 강철 케미스트리와 남북문제를 날카로운 시선으로 그려낸 스토리로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영화 '강철비2: 정상회담'이 개봉 첫 주말인 오는 8월 2일 서울 무대인사를 확정했다.

이번 무대인사는 ‘대한민국 대통령’ 역의 정우성과 양우석 감독이 참석, 관객들의 질문에 직접 답하는 미니 Q&A 시간을 마련해 영화에 대한 궁금증을 시원하게 풀어줄 예정이다. 잠수함 액션의 장르적 재미와 깊은 울림까지 선사할 '강철비2: 정상회담'의 개봉 첫 주 무대인사는 영화를 보기 위해 극장을 찾아준 관객들과 직접 소통하는 특별한 시간이 될 것이다.

지구상에서 유일하게 냉전이 지속 중인 분단국가인 남과 북, 그리고 한반도를 둘러싼 강대국들 사이 실제로 일어날 수도 있을 위기 상황을 정우성, 곽도원, 유연석, 앵거스 맥페이든. 개성과 연기력을 겸비한 네 배우의 공존과 대결을 통해 실감 나게 그려낸 '강철비2: 정상회담'은 전국 극장에서 절찬 상영 중이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7/31 18:41:11   수정시간 : 2020/07/31 18:41:12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