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가수 겸 배우 엄정화가 영화 '오케이 마담'에 대한 열정을 고백했다.

31일 방송된 SBS 파워FM '김영철의 파워FM'(이하 '철파엠')에는 배우 엄정화가 출연했다.

이날 엄정화는 개봉을 앞둔 영화 '오케이 마담'에서 평범한 꽈배기 맛집 사장 역을 맡은 것에 대해 언급하며 "꽈배기 달인이다. 실제 서대문에 있는 '생활의 달인'에 나오셨던 달인에게 사사를 받았다"고 말했다.

이어 "액션스쿨에 대한 로망이 있었다. 이 시나리오를 보자마자 '올 것이 왔구나' 싶었다. '액션이 더 들어갔으면' 싶어 액션스쿨을 갔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엄정화의 액션에 대한 열정에 김영철은 "앉아서 가능한 무술 보여줄 수 있냐"고 물었고, 엄정화는 "뺨 때려도 되냐"며 재치 있게 답했다.

한편, 국내 최초 비행기 납치 소재 영화인 '오케이 마담'은 생애 첫 해외여행에서 난데없이 비행기 납치 사건에 휘말린 부부가 평범했던 과거는 접어두고 숨겨왔던 내공으로 구출 작전을 펼치는 초특급 액션 코미디다. 8월 12일 개봉.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7/31 08:28:39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