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빅이슈코리아
[스포츠한국 조은애 기자] 영화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의 주역 박정민이 '빅이슈 코리아'의 표지를 장식했다.

박정민은 최근 재능기부로 소외계층을 위한 매거진 '빅이슈 코리아'의 화보 촬영과 인터뷰를 진행했다.

이번 화보에서 박정민은 더위를 시원하게 날릴 아이템들과 함께 특유의 유쾌한 모습을 선보였다. 특히 편안한 분위기 속 박정민의 세련된 비주얼이 눈길을 모은다.

박정민은 올 여름 영화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의 개봉을 앞두고 있다. 그가 맡은 캐릭터는 '인남'의 조력자 '유이'로, 베일에 가려진 인물이다. 이번 화보 촬영과 함께 진행된 인터뷰에서 박정민은 영화에 참여하게 된 비하인드 스토리는 물론 황정민, 이정재와 함께 하게 된 소감, '유이' 캐릭터에 대한 힌트를 직접 소개했다. 여기에 진솔한 속내까지 고백한 것으로 알려져 팬들의 기대감을 증폭시키고 있다.

박정민의 개성이 담긴 화보는 7월 31일 발행되는 '빅이슈 코리아' 232호를 통해 만나볼 수 있다.

  • 사진=빅이슈코리아
한편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는 오는 8월 5일 개봉한다.

  • 사진=빅이슈코리아
  • 사진=빅이슈코리아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7/27 10:00:02   수정시간 : 2020/07/27 10:01:52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