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올여름, 국내뿐만 아니라 해외 영화시장까지 활력을 불어 넣을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는 '반도'가 개봉을 하루 앞둔 14일 오후 2시, 사전 예매량 15만 1,272장, 사전 예매율 83.7%를 돌파하며 2020년 신기록을 경신했다.

'부산행' 그 후 4년, 폐허가 된 땅에 남겨진 자들이 벌이는 최후의 사투를 그린 액션 블록버스터 영화 '반도'가 개봉을 하루 앞두고 전체 예매율 83.7%, 전체 예매량 15만 1,272장(영진위 통합전산망 기준)을 돌파했다.

이는 2020년 최고 흥행작 '남산의 부장들'의 개봉 하루 전 예매량인 10만 1,819명(오후 12시 50분 기준)을 경신한 것으로 올해 개봉한 영화 중 최다 사전 예매량이다.

또한 '#살아있다'의 개봉 하루 전 예매율인 57.7%(오전 8시 기준) 역시 경신해 2020년 최고 사전 예매율을 기록했다. 뿐만 아니라 주요 극장 사이트인 CGV, 롯데시네마, 메가박스에서도 예매율 1위를 싹쓸이하며 올여름 강력한 흥행 돌풍을 예고하고 있다.

개봉 9일 전인 지난 6일 전체 예매율 1위 등극에 이어 꾸준히 예매량 증가세를 보이고 있는 '반도'는 시사회 이후 폭발적인 입소문을 이어가고 있다.

“광활한 도심으로 배경을 확장한 만큼 더 스케일이 크고 속도감 넘치는 액션이 펼쳐진다”, “연상호 감독의 유니버스가 더욱 커졌다”, “더 넓고, 더 세고, 더 화려하다” 등 더 커진 스케일과 확장된 연니버스 세계관에 대한 언론의 호평이 계속되고 있다.

“4DX SCREEN로 봐서 더 스릴쩔고 몰입감 대박.. 배우들 연기도 엄청나고 스케일이 블록버스터 급이라 역시 이런 영화는 영화관에서”(인스타그램_sso***), “4DX SCREEN으로 봤는데 박진감 최고…”(인스타그램_frea***), “4DX로 처음 만난 느낌은 이 영화 미쳤다! 완벽히 4DX 포맷에 맞춰진 영화구나!”(인스타그램_pan***) 등 한국 영화 최초 6포맷 특수관 개봉으로 관객들에게 다채로운 재미를 선사할 '반도'를 향한 관객들의 폭발적인 반응 역시 뜨겁다.

올여름 유일한 액션 블록버스터 '반도'가 코로나19로 침체된 국내외 극장가에 활력을 불어넣을 구원투수가 될 수 있을지 영화계 안팎의 관심이 뜨겁다.

폭발적인 호평과 함께 높은 예매 기록을 세우고 있는 영화 '반도'는 14일 개봉한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7/14 15:20:12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