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MBC 캡처
'전지적 참견 시점' 둘째이모 김다비가 그룹 방탄소년단 뷔 덕에 해외 팬이 생겼다고 밝혔다.

11일 방송된 MBC '전지적 참견 시점'(이하 '전참시')에는 둘째이모 김다비가 출연했다.

이날 둘째이모 김다비는 "우리 방탄소년단 뷔 조카 때문에 외국 조카들이 많이 생겼다. SNS로 다이렉트 메시지가 많이 오는데 '땡큐'만 보내고 있다. 무슨 질문을 했는데 '땡큐'만 했다"고 말했다.

이를 들은 매니저는 "굉장히 선한 사람인 줄 알겠다. 욕했는데 '땡큐'한 것일 수도 있다"고 받아쳐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방탄소년단 뷔는 최근 정국과 함께한 라이브 방송에서 둘째이모 김다비의 '주라주라'를 추천해 화제를 모은 바 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7/12 00:25:07   수정시간 : 2020/07/12 00:36:14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