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미스맥심 한지나가 남성잡지 맥심(MAXIM) 7월호에 부산 지역색을 살린 스트리트 섹시 화보를 공개했다.

미스맥심은 맥심이 기획한 일반인 모델 선발대회 '미스맥심 콘테스트'를 통해 선발된 맥심의 간판 모델. 2019년 이 대회에서 준우승을 차지하며 맥심 모델로 데뷔한 한지나는 청순하고 귀여운 외모와 육감적인 몸매로 팬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한지나는 모델뿐 아니라 개인 인터넷 방송과 각종 광고, 맥심 200호 특집 표지 모델 등 다방면으로 끼를 펼치는 중이다.

한지나가 맥심 7월호에서 선보인 화보의 제목은 '부산 여자'. 베이글녀 미스맥심 한지나를 따라 그녀의 고향인 부산으로 데이트를 떠나는 콘셉트다. 한지나는 부산 자갈치 시장, 보수동 책방 골목, 사직 야구장, 영화의 거리, 해운대와 광안리 해수욕장 등을 거닐며 자유로운 감성이 담긴 화보를 완성했다. 이날 핫팬츠, 비키니, 원피스 등 장소에 어울리는 다양한 의상을 소화한 모델 한지나는 “내 고향 부산에서 촬영을 하니 새롭다”라며 즐거워했다.

한편, 매달 한 주제로 통권을 꾸미는 맥심의 7월호 주제는 '여행'이다. 미스맥심 한지나의 ‘부산 여자’ 화보와 더불어 인기 신작 게임 ‘라그나로크 오리진’ 속 2D 미소녀 캐릭터 화보, 치어리더 김해리, 여행 유튜버 유리조아, 여행지 로맨스와 일탈, 헌팅 성지 게스트하우스 이용법, 자동차 데이트에 가장 좋은 차 추천 등 흥미로운 화보와 기사들을 볼 수 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7/08 09:29:58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