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성관계 영상 유포를 언급하며 사생활 폭로전을 펼쳤던 BJ 짭구, 유화가 인터넷 생방송을 통해 사과했다.

짭구는 20일 아프리카TV 인터넷 생방송에 유화와 함께 등장해 "어제 둘 다 술에 취하고 흥분한 상태로 생각지도 못하게 일이 커지게 됐다"며 "제가 방송을 켜서 이런 사태를 만든 점 정말 죄송하다"고 밝혔다.

그는 "성관계 동영상 유포는 일절 없다"며 "서로 침대에서 뒹굴며 장난치다 찍은 영상이었고 그건 어제 부모님이 오셔서 부모님 보는 앞에서 다 삭제했다"고 해명했다.

"유화도 제가 술에 취한 상태에서 폭로를 한다고 협박하니까 자극적인 단어를 사용해서 말했다"고 유화를 대신해 설명에 나선 짭구는 "유화의 잘못이 아닌 전적으로 다 제 잘못"이라고 사과했다.

짭구는 유화와 대화를 나눈 결과 다시 만나기로 했다며 재결합 소식을 알렸다. 이어 자신과 유화의 팬들에게 사과의 말을 전했다.

유화는 자신의 채널 공지사항을 통해 "걱정 많이 해주신 팬분들께 실망시켜드린 점, 안 좋은 모습 보여드린 점 정말 죄송하다"며 "글로는 진심을 표현할 수 없다는거 알지만 반성하고 뉘우치고 있다"고 전했다.

이어 "아직까지도 모든 상황이 실감이 안나고 복잡하기에 생각 정리하고 돌아오도록 할게요"라고 잠시 방송을 쉴 계획이라고 밝혔다.

짭구와 유화는 전날 인터넷 생방송에서 "(유화가) 거짓말을 하고 클럽에 가 남자를 만난다" "(성관계) 도중에 영상을 찍지 말라고 했는데 찍었다. 신고 안 한 걸 고맙게 생각하라" 등의 발언을 했다.

이어 짭구는 "영상 공개할까? 네가 하라고 했으면 어쩔거냐. 그거 다 뿌려도 되냐"라며 영상을 유포하겠다고 말해 누리꾼들의 질타를 받았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4/20 21:33:31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