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백종원표' 얼큰한 파양념라면의 비법이 공개됐다.

26일인 오늘 방송된 SBS 예능 '백종원의 맛남의 광장'에서 백종원은 아침 식사로 파양념라면을 만들었다.

라면을 위해 파기름을 만들던 백종원은 "파기름에서 가장 중요한 건 타이밍"이라며 비법을 전수했다.

백종원에 따르면 파기름의 파가 흐물흐물하면 미완성이다. 수분이 완전히 날아가 바삭해져야 된다는 설명이다. 또 기름을 넉넉히 넣고 튀기듯 만들어야 한다.

이렇게 만들어진 파기름에 된장을 넣으면 양념장에 고소함이 올라온다. 이어 국간장을 넣은 뒤 불은 끈다. 고춧가루가 타는 것을 방지하기 위해서다. 곧이어 굵은 고춧가루와 고운 고춧가루를 넣은 뒤 잘 볶는다.

백종원은 만들어진 양념장으로 홍게 라면을 완성, 멤버들의 감탄은 "해장국으로 딱이다"라고 감탄하며 식사를 마쳤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3/26 23:20:48   수정시간 : 2020/03/26 23:51:45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