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글로벌 흥행을 노리는 영화 '반도'(감독 연상호)의 세계 각국 포스터가 공개됐다.

연상호 감독이 연출하고 강동원, 이정현 등이 출연한 영화 '반도'는 '부산행' 그 후 4년, 폐허가 된 땅에서 남겨진 자들이 벌이는 최후의 사투를 그린 액션 블록버스터 영화다.

지난 2월 28일 국내와 글로벌 버전의 런칭 포스터를 공개한 '반도'는 북미, 홍콩, 대만, 남미, 브라질, 프랑스, 말레이시아 등 2020년 여름 개봉을 예고하는 해외 포스터를 추가로 공개했다.

해외 160여 개국에 판매, 월드 와이드 흥행 수익 1억 4000만 불을 거둔 메가 히트작 '부산행'의 세계관을 잇는 '반도'는 더욱 커진 스케일과 강렬한 비주얼로 돌아와 글로벌 관객들의 기대감을 높였다.

특히 황폐해진 도시의 모습이 담긴 런칭 포스터에 북미 배급사 웰고USA는 "론칭포스터를 공개하자마자 반응이 뜨겁다. '부산행' 마니아를 비롯한 많은 사람이 기다리고 있다"고 말했다.

대만 배급사 무비 클라우드(Movie Cloud)는 "'부산행'이 크게 흥행한 대만에서는 특히 더 높은 관심을 보이고 있고, 벌써부터 올여름 필람 영화로 꼽히고 있다", 싱가포르와 말레이시아 배급사 클로버 필름(Clover Films)은 "런칭 포스터 공개만으로도 벌써 많은 사람들이 극장에서 보고 싶어 한다"라며 전 세계적인 관심을 입증했다.

2016년 전 세계를 사로잡았던 '부산행'의 세계관을 잇는 동시에 더 커진 스케일과 강렬한 비주얼을 예고한 '반도'는 올여름 국내와 해외 주요 국가에서 동시기 개봉할 예정이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3/12 19:11:23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