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웬디 인스타그램
걸그룹 레드벨벳 웬디가 부상 후 2달 만에 근황을 공개했다.

웬디는 2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두 달 만에 이렇게 게시물을 올리게 되는 것 같다"고 시작하는 장문의 글을 남겼다.

웬디는 "여러분들의 걱정과 사랑 덕분에 잘 회복하고 있고 좋아지고 있다. 많이 놀라게 해드리고 걱정시켜 드린 것 같아서 미안하다"며 "빨리 회복해서 건강한 모습으로 무대에서 만날 수 있도록 하겠다. 러비들 아주 많이 보고싶다"고 덧붙였다.

앞서 웬디는 지난해 12월 25일 '2019 SBS 가요대전' 리허설 도중 벌어진 추락 사고로 얼굴, 오른쪽 골반, 손목 등이 골절되는 부상을 입었다. 이후 웬디는 모든 활동을 중단하고 치료에 전념하고 있다.

<다음은 레드벨벳 웬디 SNS 게시글 전문>

Happiness~

안녕하세요 레드벨벳의 웬디입니다~

오랜만이죠 여러분 놀라셨나용??

두달만에 이렇게 게시물을 올리게 되는 것 같은데요~ 21일인 오늘 제 생일을 축하해주셔서 너무 감사드려요~ 그리고 여러분들의 걱정과 사랑 덕분에 잘 회복하고 있고 좋아지고 있답니다~ 많이 놀라게 해드리고 걱정시켜 드린거 같아서 미안해요?? 벌써 2월도 다 지나가고 있네요. 시간이 느린 것 같으면서도 빠른 것 같기도 하구..ㅎㅎ

우리 러비들~ 인스타 라이브 때 말했던 것 처럼 전 어디 안 가고 여기 그대로 있을거에요~ 평생 노래할꺼니깐요~ 그러니깐 빨리 회복해서 건강한 모습으로 무대에서 만날 수 있도록 할게요! 그동안 매일 매일 행복한 날들만 보내고 계세요!!

언제나 정말 많이 고맙고 좋아해요 우리 러비들 아주 많이 보고싶어요~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2/21 20:16:22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