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요요미 인스타그램
가수 요요미가 근황을 전했다.

요요미는 1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굉장히 하양하양 뽀햐"이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 요요미는 총천역색 목소리를 두른 채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특히 큰 눈에 뽀얀 피부를 한 요요미는 동안 미모로 눈길을 끌었다.

한편 요요미는 지난 2018년 싱글 앨범 '첫 번째 이야기'로 데뷔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2/15 17:55:38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