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더크로스 김혁건이 감동의 무대를 선사했다.

14일 방송된 JTBC '슈가맨3'에서는 더크로스가 슈가맨으로 등장했다.

과거 메인 보컬이었던 김혁건은 히트곡 '돈크라이'를 부르며 "과거 팀에서 적자가 나자 소속사 사장이 발라드 3인조를 결성하라고 했고 나는 팀을 떠났다. 이후 전 소속사 사장에게 다시 연락이 와서 다시 (이시하와) 둘이서 하라고 하더라. 뭉치게 됐다"라고 말했다.

그러나 김혁건은 녹음을 하기 전 교통사고로 인해 전신 마비 판정을 받았다. 극단적인 선택까지 고려하게 됐다는 김혁건.

그는 "이시하가 있어서 내가 삶을 포기하지 않았다. 앞으로 포기하지 않을 것이다. 힘든 분들도 우리를 보며 희망을 가지셨으면 좋겠다"라고 덧붙여 눈길을 끌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2/15 06:30:33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