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미스터트롯'의 패밀리가 떴다 팀이 극찬을 받았다.

13일 방송된 TV조선 ‘미스터트롯’에는 사랑과 정열 팀이 본선 3차 기부금 팀미션에 나선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눈길을 끈 건 김호중이 구성한 패밀리가 떴다 팀이었다. 김호중, 이찬원, 고재근, 정동원이 구성원.

콘셉트는 '청춘'으로 ‘백세인생’, ‘청춘’, ‘고장난 벽시계’, ‘다함께 차차차’, ‘젊은 그대’, ‘이 풍진 세상을 만났으니’를 연이어 부르며 관객을 열광시켰다.

무대가 끝난 이후 장윤정은 이찬원에 대해 “괜히 인기 순위 2등을 달리고 있는 친구가 아니다. 잘한다"고 칭찬해 눈길을 끌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2/14 01:23:24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