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남태현 / 사진=스포츠한국DB
가수 남태현이 밝은 근황을 전했다.

남태현은 1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며칠동안 걱정하게 해서 미안해요. 낭떠러지 앞에서 음악과 대화하는 방법이 최선이 아님을 알았어요"라며 "봄이 끝나기 전 남태현과 사우스클럽의 음악으로 인사드릴게요. 그리고 조금 더 건강하게 작업할게요. 숨막히지 않게 많이 사랑하고 아껴가면서 노력할게요. 항상 날 아껴주고 사랑해주는 사람들 고마워요"라는 글을 남겼다.

앞서 남태현은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 라이브 방송을 통해 불안한 심경을 드러내 팬들의 걱정을 샀다. 이와 관련해 소속사 측은 "남태현이 앨범, 공연 준비를 하면서 스트레스를 크게 받았다. 건강에 이상은 없다"고 밝혔다.

<다음은 남태현 심경글 전문>

며칠동안 걱정하게 해서 미안해요. 낭떠러지 앞에서 음악과 대화하는 방법이 최선이 아님을 알았어요.

봄이 끝나기 전 남태현과 사우스클럽의 최선의 음악으로 인사드릴게요! 그리고 조금 더 건강하게 작업할게요.

숨막히지 않게 많이 사랑하고 아껴가면서 노력할게요. 항상 날 아껴주고 사랑해주는 사람들 고마워요.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2/13 08:27:20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