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살림남' 최민환이 입대 전 팬미팅을 열었다.

12일 방송된 KBS2 ‘살림하는 남자들2’에서는 데뷔 13년 만에 군입대하는 최민환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최민환은 팬미팅을 전하면서 팬들에게 고마움을 전했다.

이날 팬들의 궁금증을 해결하는 Q&A 시간을 가졌다.

팬들은 '또야, 또또야의 이름을 지었냐'며 궁금해 했다. 최민환은 "최근 출산한 쌍둥이의 이름은 아윤, 아린이다. 한 명은 제가 짓고 한 명은 아내가 지었다"고 답했다.

이어진 질문은 '살림남에서 같은 바지만 입던데 바지가 한 벌이냐'고 질문해 폭소를 자아냈다. 최민환은 "입었을 때 편하다. 위에는 갈아입는다"라고 변명했다.

한편 최민환은 5주간의 기본 군사교육 훈련을 마치고 상근예비역으로 군 생활을 시작한다. 전역 예정일은 2021년 9월이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2/12 21:40:56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