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미국 타임지도 그룹 방탄소년단의 그래미 어워드 무대를 조명했다.

방탄소년단은 지난 26일(이하 현지시간) 제62회 그래미 어워드(62nd GRAMMY AWARDS)에서 빌리 레이 사이러스(Billy Ray Cyrus), 디플로(Diplo), 릴 나스 엑스(Lil Nas X), 메이슨 램지(Mason Ramsey) 등과 함께 'Old Town Road All-Stars' 퍼포먼스를 선보였다.

미국 현지 매체인 타임(TIME), 버라이어티(Variety), E! Online 등은 방탄소년단의 이번 무대뿐만 아니라 멤버들의 레드 카펫 인터뷰까지 집중 조명하며 글로벌 아티스트로서 방탄소년단의 위상을 실감케 했다.

타임은 "방탄소년단의 퍼포먼스는 새 역사를 썼다. 그래미 어워드에서 한국 그룹이 공연을 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라며 방탄소년단이 한국 가수 최초로 본 시상식에서 공연을 펼쳤다는 사실을 강조했다.

이어 "이들의 출연은 짧았지만 훌륭했다. 평소의 각 잡힌 군무와 에너지 넘치는 퍼포먼스와 다르게, 슈퍼그룹의 캐주얼한 모습을 보여주었다"라고 호평, 멤버들의 여유 있는 무대 매너를 언급했다.

방탄소년단과 레드 카펫 인터뷰를 진행한 E! News의 E! Online은 방탄소년단의 그래미 어워드 무대에 대한 언급과 함께 오는 2월 발매되는 새 앨범에 대한 기대감을 표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1/28 13:29:51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