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나 혼자 산다' 박나래와 송가인이 '방구석 패션쇼'를 선보인다.

11일 방송되는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패션쇼와 노래교실을 넘나드는 박나래와 송가인의 유쾌한 하루가 이어진다.

두 사람은 무지개의 공식 '패션 난봉꾼' 박나래의 옷장을 둘러보며 '방구석 패션쇼'를 펼치기 시작한다.

박나래의 휘향찬란한 옷장 속을 보고 당황한 송가인은 이어 그녀만의 스타일로 찰떡같이 소화해 내며 감탄을 자아낸다.

박나래는 일일 강사로 변신한 송가인과 함께 트로트와 판소리를 배우는 시간도 가졌다. 본격적인 레슨에 앞서 박나래가 알코올 냄새 가득한 이른바 '만취 창법'을 선보이자 크게 당황한 송가인. 하지만 프로다운 자세로 문제점을 세심하게 짚어준다고 해 그녀가 전할 특급 노하우는 어떤 것일지 기대가 모인다.

그녀들의 특별한 하루를 엿볼 수 있는 '나 혼자 산다'는 이날 오후 11시10분에 방송.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10/11 15:21:05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