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오진성이 화제다. 사진=MBC 캡처
‘복면가왕’ 마요네즈는 이지(izi)의 오진성이었다.

오진성은 14일 오후 방송된 MBC ‘복면가왕’에 출연, 가면을 벗고 정체를 공개했다.

오진성은 "섭외를 여러 번 받았는데 출연하지 못한 사정이 있었다. 성대 결절을 두 번 앓았다. 목 상태가 좋지 않았는데 지금은 많이 좋아졌다"고 근황을 전했다.

이어 "히트곡 '응급실'을 15년이 지난 지금까지 사랑해주셔서 감사하다. 평생 사랑해야할 고마운 노래다. 계속 소환해주셔서 감사하다. 음악을 계속할 수 있는 계기가 되는 것 같다"며 팬들에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7/14 17:53:21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