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KBS 2TV '불후의 명곡 전설을 노래하다' 제공
'불후의 명곡'에 김준현, 문세윤, 옹알스, 트로트라마 팀, 이봉원, 이승윤이 출연한다.

13일 방송되는 KBS 2TV 예능프로그램 '불후의 명곡 전설을 노래하다'(이하 '불후의 명곡')는 무더위를 날려줄 여름 특집 2탄으로 꾸며져 개그 스타들이 총출동한다.

이날 방송에서는 다재다능한 개그계 대세들의 스테이지가 펼쳐진다. 이은미의 '녹턴'을 선곡한 김준현은 수준급 노래 실력으로 명곡 판정단을 사로잡는다. 이어 문세윤은 이문세의 '옛사랑'으로 학창 시절 중창단을 하며 쌓은 노래 실력을 발휘한다. 여기에 문세윤의 묵직한 저음과 스페셜 게스트의 랩까지 더해져 감성을 자극한다.

또한, 완벽호흡을 자랑하는 무대들도 공개된다. 코미디 팀 옹앙스는 유희열의 '그래 우리 함께'로 청중들의 웃음과 눈물을 동시에 잡을 감동 무대를 펼친다. 이에 맞서는 트로트라마 팀(서태훈, 안소미, 김태원)은 윤수일의 '황홀한 고백'을 선곡해 웃음이 끊이지 않는 유쾌한 스테이지를 만든다.

진정성, 열정 가득한 스테이지도 마련됐다. 이봉원은 조항조의 '남자라는 이유로'를 선곡해 진정성 가득 담은 노래로 중년들의 마음을 사로잡는다. 이승윤은 YB의 '나는 나비'로 산에서 갈고 닦은 노래 실력을 뽐낸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7/13 14:05:51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