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JTBC
전소미가 소속사별 극과 극 창법의 차이점을 공개한다.

18일 방송되는 JTBC ‘아이돌룸’에는 ‘BIRTHDAY’로 솔로 데뷔에 성공한 전소미가 출연한다.

이날 전소미는 전 소속사를 떠나 더블랙레이블에서 데뷔하며 생긴 자신의 변화에 대해 이야기했다. MC 정형돈이 전소미에게 “두 소속사의 창법이 다르지 않냐”고 묻자, 전소미는 크게 공감하며 “친구들과 노래방에 갔더니 내게 창법까지 바뀌었다고 하더라”고 대답했다.

전소미는 자신의 신곡을 부르며 본격적인 창법 비교에 나섰다. 그는 “JYP가 ‘공기 반 소리 반’이었다면 더블랙레이블은 조금더 ‘느낌’을 추구하는 것 같다”며 “회사에 래퍼들이 많다보니 내 걸음걸이도 바뀐 것 같다”고 ‘힙합 스웨그 워킹’도 재치있게 선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인간 비타민’ 전소미의 활약은 18일 저녁 6시 30분에 방송되는 JTBC ‘아이돌룸’에서 확인할 수 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6/18 13:34:00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