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이강인이 누나에 대한 질문을 받아 화제인 가운데, 과거 언론을 통해 전해졌던 귀여운 외모의 누나들이 주목받고 있다.

이강인은 17일 20세 이하 축구 대표팀 환영식에 모습을 드러내 "누나를 소개시켜주고 싶은 형들이 있냐"는 질문에 너스레 섞인 답변으로 웃음을 줬다.

실제로 이강인은 과거 ‘날아라 슛돌이3’ 출연 당시 누나들과의 태권도 겨루기와 1:1 축구를 하며 패배한 바 있다.

당시 두 누나는 큰 체격과 우월한 운동 능력으로 이강인은 망연자실하게 만들기도 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6/18 07:24:40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