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JTBC
'아는 형님' 이엘리야가 반전 가창력을 뽐냈다.

15일 방송된 JTBC '아는 형님'에는 JTBC 새 금토드라마 '보좌관'의 배우 임원희, 이엘리야, 김동준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이엘리야는 자신의 장점으로 '노래 슬프게 부르기'를 꼽았다. 이어 나미의 '슬픈 인연'을 열창했고, 가수 못지 않은 노래 실력에 '아는 형님' 멤버들은 놀랐다.

김동준은 "바이브가 우리 회사 대표님이다. 바이브 형님들이 7~8년 전부터 이엘리야를 계속 탐냈다"며 "'자네 가수 해볼 생각 없냐'고 물을 정도였다. 데뷔 시키고 싶어했다"고 덧붙여 놀라움을 안겼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6/15 21:51:02   수정시간 : 2019/06/15 21:52:08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