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조은정 기자 new@hankooki.com
[스포츠한국 김두연 기자] 가수 전소미가 자신의 롤모델로 이효리를 꼽았다.

13일 오후 서울 마포구에 위치한 신한카드 FAN스퀘어 라이브홀에서 전소미의 첫 번째 솔로 싱글 '벌스데이(BIRTHDAY)'를 발매 기념 쇼케이스가 열렸다.

이날 전소미는 "많은 분들이 이 분을 롤모델로 삼으실 것 같다. 여자 솔로로는 이효리 선배가 굉장히 멋있는 것 같다"고 말했다.

자신 또한 다양한 색깔을 보여주고 싶다는 것. 전소미는 "한 가지 콘셉트 뿐 아니라 섹시하면서도 밝은 모습 등 여러 가지 모습을 보여드리고 싶다"고 포부를 드러냈다.

한편, 신보 '벌스데이(BIRTHDAY)'에는 전소미라는 상징적인 의미를 담고 있는 댄스/힙합곡인 동명의 타이틀곡과 자작곡 '어질어질(Outta My Head)' 등 2곡이 수록됐다. 13일 오후 6시 공개된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6/13 16:42:42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