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MBC '실화탐사대'에서 고유정의 행태가 폭로됐다.

12일 방송된 '실화탐사대'에서는 제주도 전 남편 살인사건의 가해자인 고유정에 대해 파헤쳤다.

이날 피해자의 남동생은 "전처의 폭언과 폭행, 공격적인 언행이 이혼의 원인이었다"고 밝혔다.

이어 "형이 핸드폰으로 맞아서 피부가 찢어진 적도 있다. 고유정이 흉기를 들고 '너도 죽고 나도 죽자'고 한 적도 있다고 한다. 아이 앞에서도 폭력적 모습을 보였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최근 소송 끝에 면접교섭권을 형이 얻었었다"고 전해 고유정의 범죄 원인을 짐작케 만들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6/12 22:55:09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