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한혜연이 대학생들을 위한 특별한 런웨이를 연다.

26일 방송되는 MBC ‘나혼자산다’에서는 한혜연이 ‘썸을 부르는 룩’이라는 주제로 한 대학 강연을 예고, 프로페셔널함을 보여줄 예정이다.

이날 한혜연은 강연을 위해 모델들과 함께 대학교를 찾는다. 그녀가 이들을 끌고 처음으로 간 곳은 바로 학생식당이라고. 간헐적 단식을 하고 있어 배가 고팠던 그녀는 길쭉길쭉하고 늘씬한 모델들을 부러워하다가도 고구마 치즈 돈가스가 나오자마자 순식간에 흡입하는 모습으로 폭소를 안길 예정이다.

특히 그녀가 선보일 2019 S/S의 핫한 아이템들을 조합한 강의실 런웨이는 시선을 사로잡는다. 수많은 패션 정보와 그녀만의 노하우를 접목시킨 한혜연의 특별한 강연에 학생들은 너도나도 카메라를 켜고 촬영 모드로 돌입, 학생들도 직접 런웨이에 선다고 해 흥미진진함을 더하고 있다.

또한 한혜연은 대학생들의 질문에 현실적인 조언을 아끼지 않는다고. 성실히 대답하던 중 “인생에서 가장 후회되는 스타일링이 있느냐”는 질문에 당황함도 잠시 당시 스타일링을 추억한다고 해 궁금증을 자극하고 있다.

한편, '나혼자산다'는 매주 금요일 밤 11시 10분 방송된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4/26 22:59:35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