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JTBC ‘랜선라이프’의 이영자가 제주도에 방문했다.

23일 방송된 '랜선라이프'에서는 영자가 은퇴 후 제주도 생활을 희망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이영자는 제주도의 한 음식점에서 고향 언니를 만나게 됐고, "정말 우연히 만난 것이다. 조작한 것 아니다"라고 말하며 반가움을 드러냈다.

언니 또한 마찬가지였다. 동생 이영자를 반갑게 맞이하며 "제주도 생활을 원하면 100평을 내주겠다"고 말해 이영자를 설레게 만들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4/24 14:38:27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