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디네이션 제공
[스포츠한국 이솔 기자] 가수 박봄이 친언니와 함께한 ‘봄’ 발라드 버전을 깜짝 공개했다.

박봄은 24일 오후 공식 유튜브 계정을 통해 지난달 발표한 새 솔로 앨범 ‘Spring(봄)’ 타이틀곡 ‘봄’ 발라드 버전 라이브 영상을 업로드했다.

‘봄’ 발라드 버전은 오랜 공백기에도 불구하고 여전히 뜨거운 사랑을 보내준 팬들을 위해 박봄이 특별히 준비한 선물로, 듣는 이들에게 원곡과는 또 다른 깊은 감성을 선사하고 있다.

특히 이번 라이브 영상에는 박봄의 친언니이자 첼리스트 박고운이 등장해 ‘봄’을 첼로 연주로 선보였다. 박봄은 고급스러운 피아노 연주와 첼로 선율에 맞춰 특유의 호소력 짙은 보컬로 ‘봄’ 발라드 버전을 완성시켰다.

영상 말미 박봄은 “신곡 ‘봄’에 많은 사랑 주셔서 감사하고, 이렇게 발라드 버전을 새롭게 선보이게 됐다”며 “제 친언니가 많은 도움을 주셨다. 노래가 정말 좋아서 더 설레는 것 같다”고 ‘봄’ 발라드 버전 공개 소감을 전했다.

지난달 새 앨범 ‘Spring(봄)’과 함께 8년 만에 솔로로 컴백한 박봄은 타이틀곡 ‘봄’으로 각종 음악방송 1위 후보 및 국내 주요 음원사이트 실시간 차트와 아이튠즈 11개국 K-POP 송차트 1위를 기록하는 등 오랜 공백이 무색할 정도로 성공적인 컴백 행보를 펼쳤다.

한편, 박봄은 신곡 발표 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4/24 14:19:32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