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그룹 NCT 127이 첫 북미 투어를 앞두고 미국 TV와 라디오 방송에 잇달아 출연하고 있다.

NCT 127은 지난 23일 오전 9시(현지시간) 미국 FOX5의 유명 토크쇼 ‘굿데이 뉴욕’ 생방송에 출연해, 5월 24일 발표 예정인 새 앨범 소개와 함께 첫 북미 투어를 펼치는 소감을 전했다.

이날 MC는 “전 세계적으로 독보적인 존재감을 지닌 인기 K팝 그룹”이라고 소개했고, NCT 127은 신곡 ‘Superhuman’(슈퍼휴먼)에 대해 “우리 모두 슈퍼휴먼이 될 수 있다는 긍정적인 의미를 담고 있다”고 소개하며 신곡에 대한 기대를 높였다.

더불어 NCT 127은 “우리는 다국적 멤버들로 구성된 만큼 다양한 문화가 모여있다는 점이 특별하다. 우리가 무대 위에서 하나가 될 때 슈퍼휴먼이 된다”고 팀을 소개했으며, 하루 앞으로 다가온 뉴저지 프루덴셜 센터 공연에 대해서도 “북미 투어 첫 공연이라 떨리기도 하지만, 팬들을 만날 생각에 흥분된다”며 고 덧붙였다.

한편, 앞서 NCT 127은 지난 18일(현지시간) 미국 ABC의 ‘굿모닝 아메리카’와 ‘스트라한 & 사라’에 출연한 바 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4/24 12:56:30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