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박유천 /사진=조은정 기자
박유천의 소속사인 씨제스 엔터테인먼트가 전속 계약 해지를 결정했다고 밝혔다.

씨제스 엔터테인먼트는 24일 오전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박유천의 결백 주장을 믿고 수사 상황을 지켜보던 중 어제 국과수 검사 결과가 양성 반응으로 나왔다는 것을 기사를 통해 알게 됐다. 박유천의 진술을 믿고 조사 결과를 기다렸지만 이 같은 결과를 접하고 참담한 심경"이라고 밝혔다.

소속사 측은 이어 "당사는 더 이상은 박유천과 신뢰관계를 회복할 수 없다고 판단되어 전속 계약 해지를 결정했다"고 전했다.

이어 "박유천은 기자회견에서 이미 말씀드린 대로 연예계를 은퇴할 것이다. 향후 모든 일정을 전면 취소하고 재판부 결정에 따를 것"이라고 밝혔다.

박유천은 현재 마약 투약 혐의로 구속된 옛 여자친구인 황하나와 올해 초 필로폰을 구매해 함께 투약한 혐의를 받아 왔다. 박유천은 기자 회견에서 마약 투약 혐의를 강하게 부인하며 눈물까지 보였지만 최근 국립과학수사연구원 조사 결과 박유천의 체모에서 필로폰 양성 반응이 나왔다. 경기남부지방경찰청 마약수사대는 23일 국과수 양성 반응 결과를 확인한 후 박유천에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 다음은 씨제스 엔터 측 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씨제스 엔터테인먼트입니다.

당사는 박유천의 결백 주장을 믿고 수사 상황을 지켜보던 중 어제 국과수 검사 결과가 양성 반응으로 나왔다는 것을 기사를 통해 알게 되었습니다.

저희는 소속 아티스트인 박유천의 진술을 믿고 조사 결과를 기다렸지만 이와 같은 결과를 접한 지금 참담한 심경입니다.

당사는 더 이상은 박유천과 신뢰관계를 회복할 수 없다고 판단되어 전속 계약 해지를 결정하였습니다.

박유천은 기자회견에서 말씀드린 대로 연예계를 은퇴할 것이며 향후 모든 일정을 전면 취소하고 재판부의 결정에 따를 것입니다.

당사는 이번 사안의 심각성과 책임을 통감하며 다시는 이런 일이 발생하지 않도록 철저한 관리와 개선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다시 한번 불미스러운 일로 심려를 끼쳐 드린 점 머리 숙여 깊이 사과드립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4/24 11:31:46   수정시간 : 2019/04/24 11:56:09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