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TV조선
'아내의 맛' 양미라, 정신욱 부부가 삼겹살에 푹 빠졌다.

23일 방송된 TV조선 '아내의 맛'에서는 안성 금광호수에 봄나들이를 떠난 양미라, 정신욱 부부의 일상이 그려졌다.

이날 양미라, 정신욱 부부는 안성 금광호수에 도착했다. 보트를 타고 호수를 건넌 두 사람은 오솔길을 거닐며 오붓한 시간을 보냈다.

이어 두 사람은 점심 메뉴로 솥뚜껑 삼겹살 집에 들어갔다. 남편 정신욱은 "맛있다"며 놀랐고, 이를 지켜보던 출연자들 역시 "화면에서 고기 향기가 나는 것 같다"며 부러워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4/24 00:26:43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