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TV조선
'아내의 맛' 조안의 남편 김건우가 최초 공개됐다.

23일 방송된 TV조선 '세상 어디에도 없는, 아내의 맛'(이하 '아내의 맛')에는 조안, 김건우 부부가 새로 합류했다.

이날 조안은 드라마 촬영을 위해 다본을 보며 "한 시간 반 밖에 못 잤다. 리얼리티 예능은 처음이다"라며 "나 혼자가 아니라 남편도 나오고 시부모님도 보시지 않냐"고 말했다.

이어 조안은 남편 김건우에게 "너무 떨려서 전화했다"며 영상 통화를 걸었다. 김건우는 IT 업계 CEO. 스튜디오에서 영상을 지켜보던 이들은 김건우의 얼굴을 보고 "순하게 생겼다" "훈남이다"라고 칭찬했다.

조안은 드라마 촬영을 마친 후 김건우와 식사를 했다. 조안이 "이렇게 먹어도 예쁘냐"고 묻자 김건우는 "많이 먹어도 예쁘다"고 답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4/23 23:24:16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