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SBS
'미운 우리 새끼' 임원희가 실내 스카이다이빙 체험에 나섰다.

21일 방송된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실내 스카이다이빙 체험에 나선 임원희와 박수홍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임원희는 열대어를 돌려주기 위해 박수홍의 집을 찾았다. 박수홍은 임원희에게 외출을 제안했고, 두 사람은 실내 스카이다이빙장으로 향했다.

실내 스카이다이빙장은 원형 부스 안에서 자유 낙하를 즐기는 사람들로 가득했다.

임원희는 직접 부스에 들어가 실내 스카이다이빙을 체험했다. 강한 바람에 임원희의 볼살이 말려 올라가며 잇몸이 공개돼 웃음을 안겼다.

박수홍이 "어땠냐"고 묻자 임원희는 "오래 타고 싶지는 않았다"고 소람을 전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4/21 22:26:17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