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MBC
'궁민남편' 박항서 감독이 히딩크 세리머니 의혹에 대해 해명했다.

21일 방송된 MBC '궁민남편'에는 베트남 축구 대표팀 감독 박항서가 출연했다.

이날 안정환은 앞서 최용수 감독이 언급했던 히딩크 감독 세리머니 모방설에 대해 물었다. 이에 박항서 감독은 "절대 아니다"라고 부인했다.

이어 최용수 감독과 박항서 감독의 전화 연결이 성사됐고, 최용수 감독은 "박항서 감독님 세리머니 연출 많이 하시지 않냐"고 말했다.

박항서 감독은 "내 세리머니는 진심이다. 나는 순수한 거고 너는 연출한 것"이라고 반박했고, 최용수 감독은 "내 세리머니는 인간미가 있지 않냐"고 응수해 웃음을 안겼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4/21 20:11:05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