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故 구본임.
배우 구본임이 비인두암으로 세상을 떠났다.

1년 넘게 비인두암으로 투병해온 구본임은 21일 오전 4시50분께 눈을 감았다.

고인의 빈소는 쉴낙원인천장례식장에 차려져 있으며, 발인은 오는 23일이다.

비인두암은 뇌기저에서 연구개까지 이르는 인두의 가장 윗부분에 생기는 악성 종양이다. 목에 혹이 만져져 검사한 뒤 비인두암 전이 소견으로 진단되는 경우가 가장 흔한 것으로 전해진다. 피가 섞인 콧물, 장액성 중이염에 의한 한쪽 귀의 먹먹함, 청력 저하, 한쪽의 코막힘 등도 그 증상이다.

수술적 접근은 어려우며, 방사선에 비교적 잘 반응하기 때문에 비인두암의 치료에는 방사선 치료가 주로 시행된다.

배우 김우빈 또한 지난 2017년 5월 비인두암 진단 사실을 알린 바 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4/21 16:17:35   수정시간 : 2019/04/21 16:21:09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