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그것이 알고싶다'에서 파리 한인교회 송 목사의 추악한 성범죄가 드러났다.

20일 방송된 SBS '그것이 알고싶다'에서는 파리 한인교회 송 목사가 교인들을 상대로 강제로 성관계를 맺는다는 제보자들의 주장이 담겼다.

이날 제작진에게 한 피해 여성은 "이 사람이 되게 건전한 사람은 아니라고 느껴졌다. 되게 막 더럽게 느껴지는 걸 시켰다"고 설명했다.

그녀는 "거부를 해도 주인님이라고 불러달라고 하고 입 벌려봐, 막 침 뱉으려고 하고"라고 말해 충격을 줬다.

이어 "행위가 너무 비정상적이고 더러웠다. 목을 조르는 것 자체가 그랬고 성행위가 평범하지 않았다. 자기 성욕만 채우고자, 말들도 너무 추잡했다. 강제적으로 성행위를 하고 나서는 오열하며 기도를 하기도 했다"라고 덧붙였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4/21 07:00:53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