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JTBC '아는 형님' 방송화면 캡처
[스포츠한국 이솔 기자] '아는 형님' 서장훈이 화사에게 솔로 활동 수익 배분과 관련해 질문했다.

20일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아는 형님'에는 걸그룹 마마무(솔라, 문별, 휘인, 화사)가 전학생으로 출연했다.

이날 화사는 솔로 활동의 장점에 대해 "넷이 할 때는 넷이 함께 조화를 이뤄야 하니까 서로서로 제어할 때가 있는데, 솔로로 활동할 때는 무대를 혼자서 이끌어나가야 하니까 자기의 그런 것들을 분출할 수 있다"고 말했다.

화사는 지난 2월 발매한 솔로 앨범 '멍청이(twit)'로 각종 음악프로그램에서 1위를 차지한 바 있다. 이에 대해 문별은 "화사가 1등 했을 때 너무 뿌듯하고 자랑스러웠다"고 밝혔다,

이어 서장훈이 "거기서 나온 수익은 화사가 다 가지냐"고 묻자, 문별은 "개인 거는 개인이 가진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4/20 21:32:47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