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율희가 화제다. 사진=율희 인스타그램
[스포츠한국 조은애 기자] FT아일랜드 최민환 아내 율희가 행복한 일상을 공개했다.

율희는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키즈카페가 제일 좋아 #휴식아닌휴식"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깜찍한 아들을 품에 안고 여유로운 시간을 보내고 있는 율희의 모습이 담겼다. 아이 엄마라고 믿기 힘든 율희의 미모가 돋보인다.

한편 율희 최민환 부부는 KBS 2TV '살림하는 남자들2'에 출연하고 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4/20 08:11:52   수정시간 : 2019/04/20 08:13:27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