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JTBC ‘아는 형님’ 제공
[스포츠한국 이솔 기자] 그룹 형돈이와 대준이 멤버 정형돈과 데프콘이 가수 패티김의 노래를 리메이크한 신곡을 공개한다.

16일 방송되는 JTBC 예능프로그램 ‘아는 형님’에서 정형돈과 데프콘이 일일 전학생으로 출연한다.

최근 녹화에서 두 사람은 형돈이와 대준이로 8년 동안 활동하며 쌓아온 환상적인 호흡을 무기로 큰 웃음을 전했다. 정형돈과 데프콘은 패티김의 노래를 리메이크한 신곡 ‘그대 없이는 못 살아’ 무대를 방송 최초로 공개했다.

무대에 앞서 정형돈은 “이번에 ‘아는 형님’ 출연을 앞두고 급하게 곡을 뽑았다”라며 능청스럽게 애정을 드러냈다.

이어 직접 선곡과 관련된 비하인드 스토리를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이 노래를 리메이크하고 싶은 이유가 있어, 직접 패티김 선생님을 찾아가 부탁드리고 허락을 받았다는 것.

또한 이날 두 사람은 어디로 튈지 모르는 멘트들로 형님들을 긴장하게 만들었다. 또한 고난도 가사가 잔뜩 들어간 ‘한 번도 안 틀리고 누구도 부르기 어려운 노래’의 라이브 무대에 도전하기도 했다. 흥미진진한 도전에 형님들 역시 집중해서 귀를 기울였다는 후문이다. 오늘(16일) 오후 9시 방송.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3/16 13:21:03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