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MBC
'나 혼자 산다'가 전현무와 한혜진의 결별을 언급했다.

15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전현무와 한혜진의 결별 후 처음으로 스튜디오에 모인 박나래, 기안84, 성훈, 이시언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성훈은 "여기가 급한 것 같아 드라마 쪽에 양해를 구했다. 이런 경험이 처음이다. 궁금한 게 있는데 금지어가 있냐"고 물었고 박나래는 "사람의 만남이라는 것이 헤어질 수도 있는 것 아니냐"고 말했다.

이에 기안84는 "그게 삶의 묘미다. 삶의 진면목"이라 말했다. 박나래는 "단어 선택 잘 해라"라며 깜짝 놀랐다.

이어 박나래는 "전현무와 한혜진이 따로 연락이 왔다. 미안하다고 하더라"며 "큰 짐을 안긴 것 같다며 잘 부탁한다고 했다"고 전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3/15 23:57:06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