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개그우먼 곽현화의 근황이 눈길을 끌고있다.

곽현화는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2019년이 밝았다. 웃기싫으면 안 웃는 한해를 보내겠다"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공개했다.

사진 속 곽현화는 단발머리를 한채 카메라를 바라보고 있는 모습. 또렷한 이목구비가 시선을 사로잡는다.

한편, 곽현화는 2007년 KBS 공채 개그맨으로 데뷔해 각종 프로그램에서 활약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2/14 10:25:18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