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즐거운 나의 집 / 사진=MBC 캡처
배우 신성우가 '즐거운 나의 집' 키스신 비하인드 스토리를 전했다.

13일 오후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는 배우 신성우, 엄기준, 강성진, 이건명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신성우는 2010년 방송했던 드라마 '즐거운 나의 집'에 대해 언급하며 "극 중에서 김혜수 씨랑 부부로 출연했다. 연령 등급 미정일 때 먼저 촬영했다"고 밝혔다.

이어 "감독님께 키스신 수위를 어떻게 해야 되냐고 했더니 '갈 때까지 가보라'고 하셨다. 김혜수 씨도 '일단 촬영 가보시죠'라고 하시더라. 화면이 그렇게 만들어질 줄은 몰랐다"며 "사랑 가득한 부부 관계를 현실적인 애정신으로 표현한 것"이라고 설명해 눈길을 끌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2/14 00:11:13   수정시간 : 2019/02/14 00:21:34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